델키프리미엄튀김기

합참에서 첫 확진자 발생...석 달만에 국방부 영내 감염 재발 / YTN

페이지 정보

작성자 YTN news 작성일21-02-15 00:00 조회14회 댓글0건

본문



국방부 "합참 군무원 1명 어제 의심 증상…확진 판정 받아"
軍, 밀접 접촉자와 동일 층 근무자 10여 명 2주간 자가격리
국방부, 영내 임시 검사소 설치해 백여 명 대상 검사 중

[앵커]
합동참모본부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국방부 영내에서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해 11월 이후 석 달만인데 국방부는 아직까진 한미 연합 훈련에는 큰 영향이 없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국방부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를 연결해 자세한 내용을 알아보겠습니다. 이승윤 기자!

합참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요?

[기자]
국방부는 서울 용산구 국방부 영내에 있는 합동참모본부 소속 군무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 합참 군무원은 어제 의심 증상을 보인 뒤 시내 병원서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국방부는 역학 조사를 벌이는 한편 같은 층에 근무하거나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10여 명에 대해 2주간 자가 격리하도록 했습니다.

또 영내에 임시 검사소를 설치해 영내에 임시 검사소를 설치해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는 인원 백여 명을 대상으로 PCR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국방부 영내에서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해 11월 직할부대인 국군복지단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한 뒤 석 달만입니다.

합참 첫 확진자가 훈련과는 무관한 부서인 것으로 확인됐지만, 추가 확진자가 나올 경우 다음 달 한미 연합 훈련에 변수가 될지 주목되고 있습니다.

앞서 한미 군 당국은 컴퓨터 시뮬레이션 방식의 연합 지휘소 훈련을 3월 둘째 주에 총 9일 동안 진행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일정과 내용을 협의 중입니다.

한미 연합 훈련을 하게 될 경우 한미 연합사가 주도하게 되는데 일부 인력은 주한미군의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합참이 훈련과 작전을 주관하는 만큼, 한미 연합 훈련에 참가하는 합참 인력이 주한미군 백신을 접종받는 방안은 국민 정서를 고려해 검토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오늘 군 내에선 합참 군무원과 경기 의왕 육군 부대 군무원 1명, 경남 진해 해군 군무원 1명 등 3명이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561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지금까지 국방부에서 YTN 이승윤[risungyoon@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102161141005231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95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mefactory.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